Posts

[IMID 2018] LG Display and Samsung Display exhibited a large number of large, and small & medium sized OLED applications.

LG Display and Samsung Display introduced a number of applications using OLED at IMID 2018 held in BEXCO, Busan, drawing attention from many visitors. In particular, LG Display displayed its strategies mostly for large OLED applications such as 77-inch transparent OLED and 55-inch video wall OLED, while Samsung Display introduced the small and medium sized OLED applications mainly for automotive and virtual reality devices.

First, the panel thickness of the 77 inch transparent flexible OLED introduced by LG Display is 400 μm, the bending radius is 80 mm, and the luminance is 200 nit based on full white.

LG Display explained that it would improve the required transmittance and durability. Also, it commented that the goal is to reduce bezel to 0.5 mm at its display of 4 FHD OLEDs with 3.8 mm bezel.

In addition, LG Display presented a 1200ppi 4.3-inch WRGB OLED for virtual reality devices. One official explained that WRGB OLED, which represents the resolution by etching the color filter, would be advantageous for higher resolution than RGB using the deposition method.

Meanwhile, Samsung Display exhibited a number of automotive OLEDs, including unbreakable OLED for 6.22 inch steering wheel, 1000R curved OLED for passenger monitor, transparent OLED for HUD, S-curved OLED for CIO and rollable OLED. The concerned official expects the OLED to be widely applied to inside automobiles because it has excellent design autonomy, compared to LCD.

He added “Although there are many things to be improved, such as brightness and reliability, it is continuously improving the required performance through the feedback from European customers”.

Furthermore, Samsung Display showcased light field display and 2,000ppi resolution RGB OLED for virtual reality devices.

[IMID 2018] LG Display, 수명을 개선한 자동차용 OLED로 2 stack RGB OLED 선보여

829일 부산 BEXCO에서 열린 IMID 2018에서 LG Display의 김관수 연구위원(research fellow)은 자동차용 디스플레이에 적용될 새로운 OLED 기술에 대해 발표했다.

김 연구위원은 현재 모바일 기기에 적용되고 있는 RGB OLEDTV에 적용되고 있는 WRGB OLED는 수명 측면에서 고객사들의 요구를 만족시키지 못하고 있기 때문에, 이를 해결하기 위한 방법으로 RGB OLEDWRGB처럼 tandem 구조를 갖는 2 stack RGB OLED를 소개했다.

2 stack RGB OLED는 다층구조에 CGL(charge generation layer) 층이 더해져 두께가 두꺼울 수 있기 때문에 HTL을 기존보다 얇게 만들고 발광층의 charge balance를 최적화하였다.

그 결과 1 stack RGB OLED보다 1.5배에서 2배 향상된 발광효율과 함께 수명이 T80 기준으로 4배 이상 증가하는 효과가 나타났다고 보고했다.

하지만 2 stack 구조는 일반 구조에 비해 소비 전력이 높은 단점이 있어 이를 해결하기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JOLED 470억엔 조달, 자동차용 solution process OLED 사업 박차 가한다.

세계 최초로 solution process OLED 제품화에 성공한 JOLED가 23일 제 3자 할당 증자로 총 470억엔을 조달했다고 발표했다.

JOLED에 따르면 Denso가 300억엔, Toyota Tsusho가 100억엔, Sumitomo chemical이 50억엔, SCREEN Finetech Solutions이 20억엔을 투자할 것이며, Denso와는 자동차용 디스플레이 개발을, Sumitomo chemical과는 solution process용 OLED 재료 개발에 협력 할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Denso는 그 동안 자동차용 디스플레이용으로 주로 TFT-LCD를 사용했으나, 이번 투자를 통해 가볍고 곡면화가 용이한 OLED를 자동차 내부에 적용하기 위한 개발에 앞장 설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번 자금 조달을 통해 JOLED의 solution process OLED 양산을 위한 생산 체제 구축이 가속화 될 것으로 기대된다. JOLED는 7월 1일에 이시카와현 노미시에 ‘JOLED 노미 사업소’를 개설하고 2020년 가동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주력 생산 제품은 자동차나 하이 엔드 모니터용 중형 (10~32 인치) solution process OLED로써, 지난 3월 유비리서치가 개최 한 2018 OLED Korea conference에서 Toshiaki Arai chief technologist는 solution process OLED로 중형 OLED 시장을 공략할 것을 밝히기도 했다.

<2018 OLED Korea conference에서 밝힌 JOLED의 개발 로드맵>